Los Angeles  |  New York  |  Chicago  |  San Francisco  |  Washington DC  |  Atlanta  |  Texas  |  Seattle  |  San Diego  |  Vancouver  |  Korea

‘중앙일보’를 즐겨찾기에 추가


설문조사
DealMade Trading 647-986-3355
더유핏 캐나다총판 647-986-3355
중앙일보 문화센터 416-736-0736
중앙 페이스북 중앙 트위터 전자신문 도움말 중앙일보 캐나다한국인
> 과학이야기
[과학이야기] 부모와 갈등 청소년, 후일 심장병 위험
기사입력 2017-01-06
Share
 
 


부모와의 다툼 등으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청소년은 몸 속에 염증 관련 단백질 수치가 높아지기 때문에 커서 심장병 등에 걸릴 위험이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로스앤젤레스 캠퍼스(UCLA) 연구팀은 평균 나이 17세 청소년 69명을 대상으로 2주 동안 일기 형식의 점검표를 작성하게 한 뒤, 8개월이 지나 혈액 검사로 ‘C-반응성 단백(CRP)’ 수치를 측정했다.

C-반응성 단백질은 간에서 만들어지는 혈장 성분으로 몸 안에 염증이 있을 때 급격히 그 숫자가 늘어난다. 측정 결과, 부모와의 갈등 등으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은 청소년은 그렇지 않은 청소년보다 C-반응성 단백질 수치가 높았다.

연구팀의 앤드류 플리니 박사는 “혈액에 CRP가 많다는 것은 몸 안에 염증이 많다는 것이고 이는 어른이 된 뒤 심장병에 걸릴 위험을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플리니 박사는 “이번 연구는 대상자 숫자가 적다는 한계는 있지만, 성장기에 부모, 친구와 다투는 등 스트레스를 받으면 오랫동안 건강하지 못한 상태가 지속된다는 사실을 확인시켜 준다”고 덧붙였다. 이런 내용은 미국 과학논문 소개사이트 유레칼러트 등에 실렸다.

▲ 다음글  | 낙관주의자도 비관적인 생각 한다  2017.01.09
▼ 이전글  | 혹한기 동상, 저체온증 이렇게 막아라  2017.01.05

[경제 세미나]"착한 부자가 되는 .. 자유토론

[무료 교육 세미나] 학교 폭력/특.. 자유토론

주방헬퍼 구합니다. 초보자도 가능 구인구직

Japanese food cook-.. 구인구직

♣♣♣ 토론토 [노스욕] 1Bed $.. 렌트매매

급구 토론토 동북쪽 상업용과 아파트건물 렌트매매

2008년형 Nissan Rogue 중고차

2016년형 Honda Accord spor.. 중고차


중앙 페이스북 중앙 트위터 회사소개 | 기사제보 | 구독신청 | 광고문의 | 기타문의
주소: 1101 Finch Ave. W. Unit 8, Toronto ON M3J 2C9 | TEL: 416-736-0736 | FAX: 416-736-7811
중앙일보/캐나다한국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orea Daily Toronto - Canadian Korean Times Week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