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  New York  |  Chicago  |  San Francisco  |  Washington DC  |  Atlanta  |  Texas  |  Seattle  |  San Diego  |  Vancouver  |  Korea

‘중앙일보’를 즐겨찾기에 추가


설문조사
DealMade Trading 647-986-3355
중앙일보 문화센터 416-736-0736
중앙 페이스북 중앙 트위터 전자신문 도움말 중앙일보 캐나다한국인
> 사회
[사회] 대중교통 요금할인제 본격 시행
기사입력 2018-04-05
Share
 
 
토론토시, 저소득층 대상 4일부터



토론토시의회가 도입한 저소득층을 대상으로한 대중교통요금 할인 프로그램이 4일부터 시작됐다.
시의회가 지난 2016년 12월 빈곤퇴치 조치의 하나로 채택한 이 프로그램은 웰페어 또는 장애자 지원금을 받는 저소득층 주민에 대해 당일 요금은 1달러, 월정기 승차권은 30달러75센트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와관련, 존 토리 시장은 “저소득층 주민들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것”이라며 “빈곤퇴치의 핵심 조치중 하나”라고 말했다.  시 실무진은 이 프로그램 시행 첫해에 주민 3만6천여명이 할인혜택을 받으며 시의 재정부담은 4백60만달러선으로 추산했다. 
이 프로그램이 완전히 정착하는 오는 2021년쯤엔 혜택 대상자가 19만3천여명에 시의 예산 부담액은 4천8백만달러를 넘을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 프로그램의 비용은 전액 시당국이 맡으며  대상 주민들에게 전자탑승권인 프레스코 카드를 발급한다. 
현재 노년과 어린이, 학생등에 대해 할인 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나 이번 프로그램은 연령과 관계없이 소득을 기준으로 제공된다.
그러나 빈곤퇴치를 주창하는 시민단체측은 “캘거리의 경우 할인폭이 당일요금은 5달러에서 정기권은 51달러에 달한다”며”2009년 이후 요금이 무려 33%나 인상된 것을 감안할때 할인액을 더 높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 다음글  | "加 보훈처, 한국역사 왜곡"  2018.04.05
▼ 이전글  | 피어슨 공항, 불법택시 ‘요주의’  2018.04.04

이름 비밀번호

 
다운스뷰 문화교실 수강생 모집 자유토론

[경제 세미나]"착한 부자가 되는.. 자유토론

Korean food chef-Al.. 구인구직

Green Oil Inc.에서 성실.. 구인구직

♣♣♣ 토론토 [노스욕] 1Bed $.. 렌트매매

※ 워털루 콘도 룸렌트※ 렌트매매

윈도우 썬팅 (TINTING) 토론토 틴팅 중고차

2016년형 Volkswagen Passat 중고차


중앙 페이스북 중앙 트위터 회사소개 | 기사제보 | 구독신청 | 광고문의 | 기타문의
주소: 1101 Finch Ave. W. Unit 8, Toronto ON M3J 2C9 | TEL: 416-736-0736 | FAX: 416-736-7811
중앙일보/캐나다한국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Korea Daily Toronto - Canadian Korean Times Weekly. All rights reserved.